제약바이오강국을 선도하는 산업인재양성
성균관대학교 제약산업특성화대학원

학과뉴스







제약바이오 특성화대학원 10년간 464명 양성 87% 취업

제약산업학과
2021-09-15
조회수 111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은 14일 오후 서울 SETEC 제3 전시실에서 제약바이오·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 10주년 기념 성과 토론회(이하 ‘포럼’)를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2021 바이오헬스 일자리 박람회와 함께 진행됐으며,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시행에 따라 현장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유튜브로 생중계했다.

제약바이오·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이하 ‘특성화대학원’)은 약학, 의공학 외에도 연구개발, 규제 및 인허가, 기술경영, 마케팅 등 다학제간 융합 교육을 통해 제약바이오·의료기기 산업 전주기 역량을 갖춘 석사급 중간관리자 양성을 목표로 운영되는 대학원이다.

제약·의료기기 산업은 일반 제조업과 달리 제품개발 단계부터 인허가, 보험 등재와 같은 규제과학 지식이 요구되는 규제산업으로서,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산업의 전 주기적 지식을 갖춘 인력이 필요하다는 산업계의 요청에 따라 2012년부터 특성화대학원을 운영하고 있다.

제약바이오산업 특성화대학원은 2012년 성균관대, 충북대 2개소 운영을 시작으로 현재 성균관대, 연세대, 동국대 3개 대학에서 252명이 재학 중이다. 그동안 6개 대학(성균관대, 충북대, 중앙대, 이화여대, 연세대, 동국대)에서 464명의 인력을 양성했으며, 전일제 170명의 졸업생 중 148명이 87%의 높은 취업률로 보건의료 분야 산업계에 취업하였다.

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은 2013년 동국대 1개소 운영을 시작으로 현재 동국대, 성균관대, 연세대 3개 대학에서 208명이 재학 중이다. 그간 3개 대학에서 241명의 인력을 양성하였으며, 박사과정 진학생 10명을 포함한 105명의 전일제 졸업생(외국인 3명 포함) 중 83명이 90.2%의 취업률로 보건의료 분야 산업계에 취업했다.

이번 특성화대학원 10주년 성과 포럼에서는 바이오헬스산업 인력양성에 기여한 유공자 13인에 대한 포상과 건국대 송영화 교수의 기조 강연, 바이오헬스산업 인력양성을 주제로 제약·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 교수진의 발표 및 패널토론으로 진행되었다.

패널토론은 KAIST 기술경영학부 정명진 교수가 좌장을 맡아 제약바이오협회, 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등 유관협회와 특성화대학원 교수진이 함께 바이오헬스산업 변화에 따른 융·복합 인력양성 및 특성화대학원의 발전 방향성을 논했다.

특히, 성균관대 제약산업 특성화대학원 이상원 교수, 동국대 의료기기산업 특성화대학원 김성민 교수,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제약바이오산업지원팀 정현주 팀장 등 3명은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보건복지부 조귀훈 보건산업진흥과장은 “바이오헬스산업은 우리나라의 미래를 이끌어갈 BIG3 산업으로서, 우리나라가 글로벌 선도국가로 진입하기 위해 바이오 분야 인력양성은 매우 중요하다”라며,“높은 취업률 등 우수한 성과를 보인 특성화대학원을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바이오헬스산업 전주기 역량을 갖춘 인재 양성을 통해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3인)

이상원 성균관약대 교수
김성민 동국약대 교수
정현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제약바이오산업지원팀장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표창(10인)

제약바이오산업 분야 (5인)
권영이 삼익제약 대표이사
손경복 성균관대 연구교수
이민호 동국대 조교수
이영재 연세대 객원교수
조원중 동국제약 팀장

의료기기산업 분야(5인)
강기호 지멘스헬시니어스 상무
김영 사이넥스 대표이사
복혜숙 성균관대 교수(삼성서울병원 팀장)
이규성 성균관대 교수(삼성서울병원 연구부원장)
장원석 연세대 부교수


* 출처 : 약사공론 https://www.kpanews.co.kr/article/show.asp?idx=225519&category=C